주택대출 – 마이너스통장 사용하지 않아도 대출로 잡힌다??

 




 

주택대출 받기 전 안 쓰는 마이너스 통장이 있다면, 대출을 받기 전 없애면 좋습니다.

대부분 주택 구매를 할 때 대출을 받습니다. 얼마나 대출 받을 수 있는지는 정부 정책의 영향을 많이 받는데요. 특히 돈을 갚을 능력을 평가하기 위해 총부채원리상환비율(DSR)을 도입했습니다.

총부채원리금상환비율(DSR: Debt Service Ratio)이란 차주가 보유한 금융부채의 원리금 상환액이 연소득에서 차지하는 비율을 의미합니다. 차주의 금융부채 상환부담을 보다 정확하게 판단하고 금융기관의 담보위주 여신심사 관행을 상환능력 평가 위주로 개선하기 위하여 도입되었습니다.

쉽게 얘기하면 연소득에 비해 빚이 너무 많으면 주택 대출을 충분히 받을 수 없다는 얘기인데요.

사용하지 않은 마이너스 통장도 대출에 포함된다는 사실을 알아야 합니다. 금융기관에서는 마이너스 통장도 엄연한 빚으로 취급합니다. 마이너스통장을 통한 대출은 실제 사용한 대출액과 사용하지 않은 나머지 것을 구분하지 않습니다. 마이너스 통장을 사용하지 않았다고 해도, 대출을 받을 것으로 간주합니다. 따라서 마이너스 통장을 갖고 있을 경우, 대출 한도와 대출 금리에 영향을 미치게 됩니다. 대출받기 전에, 자신의 마이너스 통장과 대출상품을 검토해서 불필요한 대출을 줄이도록 합시다.

DSR에 유리하려면 마이너스 통장을 최대한도 보다는, 필요한 금액만큼 설정하는 것이 더 좋습니다.